여행과 음식2011.01.03 05:30

아 !  이게 정말 좋은데 설명을 잘 못하겠네  "~"






교수신문에서 2011년 신묘년 사자성어로 민귀군경(民貴君輕)으로 정했답니다
말인즉슨   ..'백성이 존귀하고 사직은 그 다음이며 임금은 가볍다'


출처:교수신문




 
이것이 2010년 사자성어죠












요즘 요 책이 주목받고 있답니다



정의란 무엇일까요 ?!

사전적의미는 ..
질서를 정립하고 특히 인간과 인간 사이에서 균형을 이루고 유지하는 기능을 가진 원리 또는 일군의 원리



허나 현실적인 '정의'는 ..
강한 자가 '내가 옳다'  정해 놓은 일방통행 잣대 ..입니다






















귀챠니스트라 ..
해맞이는 집 거실에서 보는 거여 ~  고집했거늘
마눌님께서 가자 하심니다 그려 ...쯧쯧 ..클났네 ~~

2년을 게기다가  ..올 해도 게기면 안 되는 급박한 사정에 이르러 갑니다

'영하 10도'





















대삘이 때 ..'대실'2만원'  ...그게 뭔말이래 ?
마침 옆에 있던 여자선배에게 물어 봤다가 싸대기 맞았습니다

아오 ~ 쌍시옷 루트 제곱근을 말아 먹었나 ?
손바닥에 콘크리트 입혔나 ? 

왤캐 아퍼 ~ ㅠㅠ

'대실'의 심오한 뜻을 혹독하게 배운 아픈 기억이 떠오릅니다






















새해 해맞이를 보러 '간절곳'으로 가자는 마눌님께 ..
제발 ..플리즈 ..해서 바꾼 장소는 '고성산' 입니다
해발 300m ..삼일절날 독립운동을 했다해서 ..만세고개 라고 불림니다





















겨우 겨우 주차를 하고 ..





















지금은 7시 25분 ..해뜨는 시각은 7시 30분이후 ..
여긴 산동네이니까 40분 이후나 되어야 볼 수 있겠죠 ..






















만세고개에 올랐더니, 마을에 불빛이 웬히 보이고, 하늘엔 구름이 가득합니다






















굴욕과 치욕의 40여년 
독립한지 100년도 안됬거늘 ..일제 차를 구입해서 타고 다니는 꼬라지를 봐야 하다니 ..
참  ..밸도 없는 놈팽이분들  ..많으심니다




















해맞이 나온 웰시코기
이 녀석은 몸무게가 22kg  ..진돗개 만한 크기의 우량(?)종입니다
사진기를 들이대니 당황해서 고개를 돌리는 ...ㅋㅋ 부끄럽냐 ?





















날은 훤해졌는데  ..해가 실종됬습니다  ㅡㅡ'






















배를 채우고 ..다음 코스로 이동 ~





















미리내 성지에 도착했습니다





















군대막사나 창고처럼 보이는 하늘색 1층 건물은 ..'성물판매소'




















파란색, 녹색 초에 불을 밝혀 ...





















레오부부는 무지 심하게 소원을 기도합니다




















산너머로 이제서 해가 보입니다





















지금 시간은 9시 12분





















봄에 이곳에 오면 ..
맑은 공기와 향긋한 풀냄새가 온 몸을 휘감는 느낌 ..대단합니다






















왼편 산너머로 신묘년 첫 해가 보입니다





















아침 9시가 넘어서 보는 신묘년 첫 해 입니다




















대건효도병원에 올라 해를 봄니다
마을 지키시는 장승 세분과 함께 해를 담아 봄니다






















조용하고 공기 맑은 곳입니다






















다들 '존경받는 어른'이 되고 싶어 합니다
존경과 공경은 돈과 권력으로 구입할 수 없습니다  ..먼저 존경하세요 그러면 존경 받을 수 있습니다

반야선원 이 분들은 '존경'받는 법을 알고 계심니다























새해 해맞이는 결국 9시가 넘어서 이루어졌습니다
















































 해가 뜨기 바로 직전,  어둠이 가장 깊다고 합니다


사람을 일으켜 세우는 건, 희망이 아닌  ..'스스로의 의지' 입니다




"명심하십시요"



지구를 감싸는 공기와 태평양의 거대한 대양, 높은 산, 광활한 대륙

작은 나뭇잎 조차 ..





당신을 위해 준비된 것입니다




당신이 이 세상의 중심인 것입니다









화이팅 ~~~




















신고
Posted by 레오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그래도 해돗이를보긴보셨네요~
    전 잠잤습니다. ㅋ~

    2011.01.03 21:2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해뜨는거 보기가 만만치가 않죠.
    날씨도 추운데 고생하셨네요.^^

    2011.01.03 21:5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구정 때 다시 한번 더 시도하기로 약속했습니다
      옷을 단단히 입고 가서 좋았습니다 ^^

      2011.01.03 22:17 신고 [ ADDR : EDIT/ DEL ]
  4. 추운데 좀 고생하셨을거 같은데요. :) 해맞이는 전 그냥 집에서 ..ㅎ.ㅎ

    2011.01.03 22:5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사진촬영도 잘 하시고 글도 참 철학가처럼 잘 쓰십니다... 존경합니다. ㅎㅎㅎ
    해맞이를 보셔서 다행입니다.^^
    저는 오후에 등산 가서 새해 해맞이를 했답니다.
    제가 좀 게으르거든요 ㅎㅎㅎ

    2011.01.03 23:4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애고 부끄럽습니다
      같은 종교(귀챠니스트)분 만나뵈서 반갑습니다 ㅎㅎㅎ

      2011.01.04 14:25 신고 [ ADDR : EDIT/ DEL ]
  6. 명심하겠습니다!! ^____^

    그런데, 해와 같이 찍은 사진이 정말 예술입니다!!
    완전 작품사진이 따로없는것 같습니다!! ^0^
    전기줄과 함께있는사진.... 핸드폰 바탕화면에 넣고싶네요. 허락해주세요~~~ ㅎㅎ

    2011.01.04 04:5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서명을 해놔서요 ..영광입니다 사용하십시요

      애고 부끄러워라 ...긁적 긁적

      2011.01.04 14:30 신고 [ ADDR : EDIT/ DEL ]
    • 았싸봐~~~~~~~
      감사합니다~~~ 잘쓰겠습니다^0^
      무한영광입니다용~^_____^

      2011.01.06 05:47 신고 [ ADDR : EDIT/ DEL ]
  7. 전 몸져 누워 1월 1일 오후 2시에서야 겨우 침대에서 나올 수 있었는데...ㅠㅠㅠ
    그래도 이렇게 레오님의 글과 사진을 통해서 해돋이 보게 되어 반갑고 좋네요. ^^
    멋진 사진들 참 잘보고 갑니다. ^^

    2011.01.04 08:4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애고 ..어서 쾌차하셔야겠습니다 ^^
      겨울에는 뜨거운 욕탕이 최곱니다 화이팅 ~~~

      2011.01.04 14:36 신고 [ ADDR : EDIT/ DEL ]
  8. 고생 많으셨습니다...사진들 잘 보고 갑니다~
    즐거운 하루 되세요~

    2011.01.04 09:0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간절곶은 저도 한번 가보고 싶은데..
    멀기도 하고 워낙 유명한곳이라.. 쌩고생할것이 뻔한지라..
    젋은 청춘도 아니고... 맘 먹고 가는것은 결코 쉽지 않을듯 하군요..
    여행삼아 전날 가는 것이 아니라면 말이죠~
    그래도 조금 늦긴 했지만... 일출을 보셨으니 다행이네요~~
    아 그리고 전신주와 전깃줄 사진... 아주 멋지네요~ ^^

    2011.01.04 09:4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한번쯤은 새해아침해를 간절곳에서 보고 싶습니다
      사실 서식지에서 간절곳까지 거리가 363km 눈 내리고 멀어서 못 갔습니다 ^^

      2011.01.04 14:52 신고 [ ADDR : EDIT/ DEL ]
  10. 해돋이 정말 좋은데서 하셨군요
    날이 춥긴 하지만 좋은 결정하셧네요
    레오닝 만큼이나 사모님이 열정적이신가봐요
    저도 안 가겠다는 사람들 끌어모아서 기어이 해돋이 갔다 왔네요 하핫~~ㅋㅋ

    2011.01.04 10:2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리브님도 열정파이시군요
      덕분에 마당쇠들이 해맞이 하는겁니다 ㅋㅋㅋ

      2011.01.04 15:00 신고 [ ADDR : EDIT/ DEL ]
  11. 오~~ 정말 힘든일인데요..요거요거..ㅎㅎㅎ ^^
    9시 넘으셔서 첫해를 보셨네요...^^ 전 그때까정 장만 잤다는^^

    행복한 하루 되세요~~

    2011.01.04 10:5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서비

    고생하셨네요 ^*^
    기도 하신 모든 소망이 이루어지길 바래봅니다~

    2011.01.04 11:1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해돋이 다녀오셨네요...^^ 저는 기차니즘으로 그냥 집에서;;;;
    레오님 파이팅요~!~!

    2011.01.04 12:2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저는 귀차니즘의 교주기때문에
    당연히 집에서 ㅎㅎㅎ

    2011.01.04 12:5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애고 ..교주님을 한번만이라도 뵈야 할텐데 ..귀잖아서 ..어떡하죠 ?!

      결국 귀챠니즘 종파는 이래서 교파확장이 영원히 불가능한거군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

      2011.01.04 15:20 신고 [ ADDR : EDIT/ DEL ]
  15. 아...
    첫 줄 부터 읽으면서 빵~ 터졌다는...
    역시 레오님은 위트가 넘쳐~ ㅎ

    2011.01.04 13:2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6. 영하 10도, 아 추운 날씨였네요.

    사진 찍는 각도를 아는 웰시코기 같네요.

    또 부처님을 믿는 분들이
    예수님 오신 날을 축하해주는 현수막에서
    종교끼리 배척하지 않고 화합하는 모습이 느껴지네요.
    아름답습니다.

    사진으로 봐도 이 곳 공기는 아주 좋을 것 같네요.
    레오티엠 님,
    새해 첫 태양을 보시며 빌었던 소원 모두 다 이루시고
    복 많이 받으시길 빕니다.

    2011.01.04 13:3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종교끼리 쌈하는 건 ..철기시대 때나 통하는 시대성이 낙후된 얘기입니다 ..요즘 한국도 그렇죠 ..쯧쯧

      저수지님 응원 감사합니다
      새해 소망 이루시어 행복한 한 해 되세요 화이팅 ~~~

      2011.01.04 15:35 신고 [ ADDR : EDIT/ DEL ]
  17. 고생시러웠지만 보람있으셨죠? ^^ 아내분께서도 좋아하시고 얼마나 좋아요~^^

    2011.01.04 14:4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진정 보람찬 하루였죠 ..일년동안은 잔소리및 까임방지권 득템이니까요 ㅋㅋㅋㅋ

      2011.01.04 15:36 신고 [ ADDR : EDIT/ DEL ]
  18. 저는 그냥 평상시와같이 자취방에서 쓰레기더미와함께 보냈습니다 으하하T_T)

    올한해도 부상없이 멋진해 되세요^^

    2011.01.04 15:0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응원 감사합니다
      서른 넘으면 다들 무릎아프고 허리 아프고, 그러죠 뭐 ..

      여친 꼭 생기는 한 해 되세요 화이팅 ~~~

      2011.01.04 15:48 신고 [ ADDR : EDIT/ DEL ]
  19. 해맞이도 하시고, 소원도 비셨으니,
    올해는 분명 복 많이 받으시고, 많은 성취 있으실 것 같습니다. ^^

    2011.01.04 15:2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0. 저는 집 옥상에서 해맞이를.. 하지만 큰 건물에 가려 해뜨는 걸 못봤네요.. 하하하핳핳...;;;
    서로 공경하고 존경하는 세상이 빨리 왔으면 좋겠습니다.^^

    2011.01.04 17:4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1. 기욱,기서맘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가정에 행복이 가득하시길...
    스스로 의지를 키우는 해가 됐으면 좋겠습니다. (우리가족에게)
    귀차니스라 집에서 빈둥빈둥 보냈는데.. 부럽네요.

    2011.01.04 20:0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