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금 시점에서 약 한달쯤 전 이야기입니다 ..

 

 

 

 

 

 

 

 

 

이젠 낮기온이 30도 ..여름 무더위가 시작합니다 ..

 

사진에서 햇빛의 열기가 느껴집니다

 

 

 

 

 

 

 

 

 

 

 

 

귀잖음 아기고양이의 뒷모습입니다

 

 

 

 

 

 

 

 

 

 

 

 

발랄한 두 녀석은 보이지 않습니다 ..

 

 

 

 

 

 

 

 

 

 

 

 

치즈고양이어미냥과 게으름냥, 넉살냥 셋만 보입니다 ..

 

발랄냥 두 녀석이 보이지 않습니다 !

 

 

추측컨대 ..

 

고양이 좋아 하시는 분들이 튼실한 두 녀석만 데리고 간 것 아닐까 생각해봄니다 ..

 

 

 

 

 

 

 

 

 

 

 

 

 

 

 

 

..

 

다음날 아침 ..

 

 

 

 

 

 

 

사료의 양과 물의 보급이 냥이들의 수보다 더 많습니다

 

보이지 않는 다른 녀석들이 있나 봄니다

 

 

 

 

 

 

 

 

 

 

 

 

지금은 저녁시간 ..

 

 

 

 

 

 

 

 

 

 

 

 

드뎌 냥이어머니 되시는 분과 만나게 되었습니다 ..

 

 

 

 

 

 

 

 

 

 

 

 

 

냥이 어머니 가라사대 ..오른쪽 누런얼룩냥이 아빠구요 _오늘 처음 봤습니다_

 

치즈어미 고양이가 엄마 ..넉살냥이는 1년전에 낳은 새끼 라고 합니다 ..

 

5년 넘게 식사를 제공하시고 있으신데 ..

 

치즈냥이의 엄마 고양이는 치즈 고양이를 낳고 2년 뒤 무지개다리를 건넜다 합니다 ..

 

치즈 엄마고양이는 3살입니다

 

 

 

 

 

 

 

 

 

 

 

 

 

게으름 아기냥은 엄마냥 나무 뒤에 그림자처럼 숨어 있습니다

 

아마도 아빠냥이의 서열에 밀려 밥 차례를 기다리는 모양입니다 ..

 

 

 

 

 

 

 

 

 

 

 

 

 

아빠냥은 오늘 처음 봄니다 ..

 

덩치가 상당하구요  ..꾸역 꾸역 먹네요 참 ! ..

 

 

 

 

 

 

 

 

 

 

 

 

 

''길고양이의 수명은 3년'' 이라고 합니다만 ..

 

직접 보고 듣는 이야기 역시 ..''길고양이 잔혹사''  그대로 입니다 ..

 

 

한국의 치안은 세계적으로 안전하다고 정평이 나 있는데 반해 ..길고양이들에겐 아직도 험한 세계입니다 ..

 

 

좋은 쪽으로 개선되었음 하는 마음입니다

 

무엇부터 실천해야 할는지 ..생각을 정리해보고 있습니다 ..

 

 

 

 

 

 

 

 

 

 

 

 

 

 

 

 

 

 

 

 

신고
Posted by 레오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고양이도 더운가 보네요^^

    2014.07.31 17:1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드디어 냥이 어머니분을 만나셨군요.
    5년 넘게나 먹이를 주셨다니, 대단한 정성입니다.

    아빠냥이가 모두 먹어치우는 것이 아닌지 걱정되네요.
    잘 보고 갑니다. 편안한 밤 되세요.

    2014.07.31 18:3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능슥한 냥이맘 께서 지혜롭게도 여러군데 먹이를 주시더군요
      처음에는 왜 저렇게 하시나 궁금했답니다
      행복한 저녁 되세요 ^^

      2014.07.31 22:26 신고 [ ADDR : EDIT/ DEL ]
  3. 노숙자가 빨리 죽는것 처럼 길냥이의 생명도 짧네요.
    겨우 3년이라니..
    고양이를 좋아해서 잘 보살펴 주었으면 합니다.

    2014.07.31 19:1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하나 하나 정리를 해보고 있습니다
      주제는 ..어떡해야 피해보시는 님들 없이 야생냥이들과 조화롭게 살 수 있을까 ! 입니다 ^^
      큐빅스님의 냥이 사랑 느껴집니다

      2014.07.31 22:28 신고 [ ADDR : EDIT/ DEL ]
  4. 드디어 만나셨군요.
    저도 좋은 쪽으로 개선되었으면 좋겠습니다.

    2014.08.01 00:5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야생고생이 같은데 음식을 같다 주시나보죵 잘보고 가염.

    2014.08.01 02:0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그래도 시원한 곳을 용케도 차지했군요

    2014.08.01 08:1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주차장에서도 거의 저 자리에만 있습니다
      잘때는 장소가 다른듯 합니다

      2014.08.01 14:21 신고 [ ADDR : EDIT/ DEL ]
  7. 캣대디가 되셨네요.

    2014.08.01 23:4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